기사제목 전광훈 사랑제일교회 앞 기자회견을 취재하는 '매우 비겁한' 기자의 행태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전광훈 사랑제일교회 앞 기자회견을 취재하는 '매우 비겁한' 기자의 행태

기사입력 2020.08.25 17:16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박귀성 기자]=전광훈 목사의 '입'으로 통하는 강연재 변호사가 서울 성북구 장위동 소재 사랑제일교회 앞에서 코로나19확산을 빙자해서 전광훈 목사와 교회를 탄압하고 있다면서 문재인 정부와 언론에 대해 강한 불만을 제기했습니다.

본지 기자는 코로나19방역 지침을 지키기 위해 기자회견장 외곽을 빙빙 돌면서 주변을 취재했습니다. 언론의 사명도 중요하지만, 일단, 정부의 방역지침은 언론 기자도 예외일 수는 없다는 생각입니다. 제가 많이 비겁한 걸까요?
<저작권자ⓒ(주)뉴스앤뉴스TV & newsnnewstv.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