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도, 12~15일 ‘백신버스’ 화성에서 운영…안산에서 사흘간 348명 접종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도, 12~15일 ‘백신버스’ 화성에서 운영…안산에서 사흘간 348명 접종

기사입력 2021.10.13 08:53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211012_코로나함께극복.jpg
○ 도, 백신버스 안산에 이어 화성 마도근린공원에서 12~15일 운영 - 안산 백신버스 6~8일 사흘간 348명 접종 ○ 12일 0시 기준, 경기도 확진자 수는 전일 대비 411명 증가한 총 9만7,679명 - 11일 20시 기준 도내 의료기관 확보병상 총 2,258개, 병상가동률은 71%(1,604병상) - 11일 18시 기준 접종 완료자는 761만9,155명으로 도 인구 대비 57.2%

[양해용 기자]=경기도가 전국 최초로 외국인 밀집 지역을 직접 방문해 백신을 접종하는 ‘찾아가는 코로나19 예방접종 버스(백신버스)’를 안산시에 이어 화성시에서 10월 12일부터 15일까지 운영한다.

류영철 경기도 보건건강국장은 12일 정례 기자회견을 열고 “경기도는 외국인 백신 접종률 향상을 위해 외국인 밀집지역에 백신버스를 배치해 미등록외국인과 외국인 근로자 가족뿐만 아니라 내국인 미접종자도 접종하고 있다”며 “6일부터 8일까지 안산에서 백신버스를 운영해 348명을 접종했으며, 12일부터 15일까지 화성에서 백신버스를 운영한다”고 말했다.

 

화성시 마도근린공원(마도면 소재)에서 운영되는 화성 백신버스는 하루 백신 100여회분을 확보해 의사 1명, 간호사 2명, 운전원 1명 등 4명이 버스에 탑승한다.

 

접종 백신은 30세 이상의 경우 얀센, 18∼29세는 시군별 백신 수급 상황과 대상자 여건을 고려해 mRNA 백신(화이자, 모더나 등)이다. 미등록 외국인은 사업주가 발급한 근로 사실 증명서 등으로 신원 확인 절차를 거친 뒤 임시 관리 번호를 부여받고 예방접종을 하게 된다. 이밖에 외국인 근로자 가족, 유학생, 내국인 미접종자도 본인이 희망할 경우 접종을 받을 수 있다.

 

12일 0시 기준, 경기도 확진자 수는 전일 대비 411명 증가한 총 9만7,679명이다.

11일 오후 8시 기준, 일반과 중증환자 병상을 합한 도내 의료기관 확보병상은 총 2,258개다. 현재 병상 가동률은 71%로 1,604병상을 사용하고 있다. 도에서 운영하는 총 11개의 일반 생활치료센터에는 11일 오후 6시 기준 1,760명이 입소해 있다.

 

11일 오후 6시 기준, 도내에서 코로나19 예방접종을 1회 이상 받은 사람은 총 1,022만9,048명으로, 접종대상자의 91.7%, 경기도 인구 대비 76.8%다. 접종 완료자는 761만9,155명으로 도 인구 대비 57.2%다.

 

 

 

 

<저작권자ⓒ(주)뉴스앤뉴스TV & newsnnewstv.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