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성명서] 이해찬 대표의 가짜 사과 쇼,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성명서] 이해찬 대표의 가짜 사과 쇼,

더불어민주당의 자기부정과 책임 회피에 분노한다!
기사입력 2020.07.15 17:47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박원순 前 서울시장의 성추행 의혹과 관련해 대리 사과로 지탄을 받던 이해찬 대표가 드디어 오늘 직접 대국민 사과문을 발표했다.
 
‘책임통감’, ‘통렬한 사과’를 언급하면서도 피해자를 ‘피해 호소인’으로 지칭하고, 당사자의 죽음으로 진상조사가 어렵다는 당대표의 유체이탈 자기부정적 태도로 일관했다. 이는 그동안 여성문제에 대한 더불어민주당의 언행들이 오직 자신들의 정권유지기반과 득표수단으로 여성을 이용한 음흉한 코스프레에 지나지 않았다는 것을 만천하에 드러낸 것이다.
 
시간이 지날수록 더불어민주당의 진심은 피해자를 부정하고, 악화되는 여론을 어떻게든 뒤집어 보려는 ‘가짜 사과 쇼’였음이 명백해지고 있다.
 
더불어민주당이 내놓아야 할 진짜 사과는 당 구성원들의 성인지교육을 강화한다는 뒷북 대책이 아니라, “안희정·오거돈·박원순”으로 이어지는 반복되는 더불어민주당 광역단체장들의 성범죄에 대해 국민께 석고대죄하고 성범죄로 인한 보궐선거를 유발한 것에 대한 책임으로 해당 선거에 후보를 공천하지 않겠다는 대국민 약속이어야 했다.
 
미래통합당 여성위원회는 피해자에 대한 2차 가해를 지속하고 있는 더불어민주당의 전․현직 국회의원과 지지자들에게 호소한다!
 
내로남불식 선택적 젠더감수성, 선택적 피해자중심주의, 선택적 분노라는 진영논리에서 벗어나, 피해자에 대한 무분별한 2차 가해를 즉각 중단하고, 이번 사태와 관련하여 단 한 점의 의혹도 남지 않도록 진상을 밝히는데 적극 나설 것을 촉구한다.
 
미래통합당 여성위원회는 진영논리에 벗어나 피해자가 홀로 걸어 나아야 갈 진실 규명의 외로운 길에 함께할 것이며, 여성의 인권을 지키고 여성이 안전한 사회를 만드는 데 앞장설 것을 약속한다.
 
2020. 7. 15.
미래통합당 중앙여성위원회
미래통합당 17개 시․도여성위원회
<저작권자ⓒ(주)뉴스앤뉴스TV & newsnnewstv.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