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올해 3월부터 강화주변해역 합법적 젓새우 조업 실시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올해 3월부터 강화주변해역 합법적 젓새우 조업 실시

- 총 허용어획량 도입을 통한 연안개량안강망 젓새우 조업 -
기사입력 2020.02.10 15:39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인천 박종환 기자]=인천시(시장 박남춘)는 26년 만에 강화 젓새우 조업 어업인이 강화주변 해역에서 합법적으로 젓새우를 잡을 수 있다고 밝혔다.
noname01.jpg▲ 젓새우 조업 현장
 
◆강화주변 해역 젓새우 조업 연안개량안강망 어선(인천시) : 26척
 
강화주변에서 가을철 어획되는 젓새우는 전국 어획량의 60∼70%를 차지하고 있으며, 매년 10월 강화군에서는『새우젓 축제』가 열리는 등 인천의 대표적 수산 특산물이다.
 
연안개량안강망은 1994년 관계법령이 개정되면서 그물코 크기가 커짐에 따라 젓새우를 잡을 수 없는 업종으로 전락하게 되어, 인천시는 해양수산부와 지속적 협의를 통해 시험어업과 한시어업으로 임시조업을 해왔었다.
 
◆1994년 연안안강망(기존, 그물코 : 세목망 사용) → 연안개량안강망(변경, 그물코 : 25㎜이상 사용)
 
근본적 해결을 위해 해양수산부와 협의한 결과 2019년 『TAC 기반 어업규제 완화 시범 공모사업』에 선정되어 올해 3월부터는 공모에 참여한 연안개량안강망 어선(26척)은 총 허용어획량(TAC) 범위 내에서 합법적 조업이 가능하게 되었다.

인천시는 해양수산부 2020년『TAC기반 어업규제 완화 추가 시범 공모사업』을 적극 활용하여 관내 수산자원을 보호하면서 어업인의 규제완화를 통한 효율적 자원관리형 어선업을 적극 추진할 계획이다.
   
▼최근 5년간 젓새우 위판량              
                                                                                                           (단위 : 톤, 백만원)
구 분
2015
2016
2017
2018
2019
위 판 량
618
1,608
1,375
1,155
1,040
위판금액
3,768
11,927
8,781
11,877
7,771

<저작권자ⓒ(주)뉴스앤뉴스TV & newsnnewstv.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회사소개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top